신용카드 후원하기
후원
  • 세무조사동영상
  • 후원계좌안내
Untitled Document
타이틀
검은색
특수활동비폐지
종교인과세
공익소송
이전운동
 
개인정보보호운동 실제상황입니다!! 관련기사모음

글내용에서 글제목에서  찾는단어  

 

제목 : 영국 2500만명 금융정보 분실 ‘발칵’

 번호 :         글쓴이 : 관리자         조회: 4505   날짜: 2007/11/22

Untitled Document

영국 2500만명 금융정보 분실 ‘발칵’

국민 40% 신상담긴 CD 사라져… 국세청장 사임

영국에서 한 공무원의 실수로 전체 인구의 40%가 넘는 2500만명의 이름과 주소, 은행계좌 등 개인 금융정보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BBC가 21일 보도했다.

알리스테어 달링(Darling) 재무장관은 20일 의회에서 “16세 미만의 자녀를 둔 부모에게 국가가 지급하는 아동 복지수당의 수급자 신상정보를 담은 CD롬 2장이 우편 배송 과정에서 사라졌다”며 “이 CD롬에는 725만 가구(2500만명)의 명단과 주소, 생년월일, 은행 계좌번호, 국민보험 번호 등이 담겨 있다”고 말했다.
이번 사고는 영국 국세청(HMRC)의 하급 직원이 지난달 18일 수급자 정보를 담은 CD롬을 감사원(NAO)에 제출하는 과정에서, 등기가 아닌 일반 우편물로 발송한 데서 비롯됐다. CD롬은 감사원에 도착하지 않고 사라졌고, 영국 정부는 아직 이 CD롬을 찾지 못하고 있다.

국세청은 CD롬 분실 사실을 지난 8일에야 파악했고, 10일 달링 장관에게 보고했다. 폴 그레이(Gray) 국세청장은 20일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임했다. 그러나 복지수당 수급 가정과 영국 금융기관들은 유출된 계좌가 금융사기 등에 악용될까봐 불안해 하고 있다.

영국 야당과 언론은 일제히 “브라운 정부의 무능을 드러낸 사건”이라고 비난했다. 이에 고든 브라운(Brown) 영국 총리는 “수백만 가족들에게 불편과 걱정을 끼쳐 드린 데 대해 깊은 유감과 사과를 표명한다”고 말했다. 공무원 한 사람의 단순한 실수가 정부의 신뢰를 통째로 흔들고 있다.

김민구 기자 조선일보 2007-11-22

<원문보기>

19

 국세청-대형 로펌 밀월

2011-01-12

4713

18

 포항시 공무원, "아들 애인인데..." 결혼전 개인정보 유출

2010-11-11

5643

17

 개인질병정보 줄줄 새도 복지부 '문제없다'

2010-10-29

4576

16

 건보공단 직원 징계 30%가 개인정보 관련 징계

2010-10-18

5866

15

 도로공사, 무분별 차적조회..개인정보 유출피해 우려

2010-10-12

7260

 


    [1]  [2]  [3]  [4]